default_top_notch

코로나19 222번 접촉자, 제주도민 2명 추가

기사승인 2020.02.25  11:31:38

공유
default_news_ad1

- 맥주집과 편의점에서 각각 2명 접촉한 것으로 파악
은행에서 5분여 체류 새로 확인…마스크 착용, 직원 접촉 없어

제주도재난안전대책본부는 25일 도청 기자실에서 합동브리핑을 통해 코로나19 222번 확진자와 접촉한 도민 2명을 추가로 확인, 자가격리 중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222번 확진자와 접촉한 제주도민 2명이 추가로 확인됐다.

제주도재난안전대책본부는 25일 도청 기자실에서 합동브리핑을 통해 코로나19 222번 확진자와 접촉한 도민 2명을 추가로 확인, 자가격리 중이라고 24일 밝혔다.

지난 17일 밤 9시30분~11시55분 중문 역전할머니 맥주에서 222번 확진자와 한 공간 안에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던 A씨의 경우, 경찰의 도움으로 소재가 파악돼 격리 조치가 내렸다.

20일 오후4시~4시58분 근무한 CU오네뜨점의 점원인 B씨 또한 즉시 격리됐다. B씨의 경우 제주도가 공개한 222번 확진자의 동선을 보고 자진 신고한 것으로 확인됐다.

도는 자가 격리(14일) 기간 동안 이들을 지속 모니터링 하는 한편, 발열 등의 유증상을 보일 경우 즉시 검사를 실시할 방침이다.

이로써 도내 코로나19 확진자 접촉자 수는 2명이 추가돼 이날 현재 기준 모두 170명으로 늘어났다.

한편 222번 확진자는 20일 오후 1시20분부터 5분동안 하나은행 서귀포지점 영업장 내에서 번호표를 뽑고 대기하며 앉아 있다가 나온 것으로 새롭게 확인됐다. 당시 마스크를 착용 중이었으며, 창구 직원 등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진순현 기자 jinjin3808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제주시민 2020-02-25 20:31:40

    제주도도 경기지사 이재명 처럼 빨리 신천지 교인 명단 입수해라 .
    원지사는 왜이리 늦짱인지신고 | 삭제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