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중국 고등학생들 제주 방문…제주 문화 이해

기사승인 2019.08.16  10:56:36

공유
default_news_ad1

- 제주-중국 학생 상호방문교류 사업 순항…도내 고고 방문 등 다양한 문화교류
16~20일 북경학생대표단 28명, 22~26일,상해학생대표단 30명

중국의 고등학생들이 제주를 찾아 제주의 문화를 이해하는 시간을 갖는다. 이는 지난 6월 제주의 고등학생들이 중국 북경을 방문한 것에 따른 것이다.

제주도교육청은 16일부터 20일까지 북경시 방산구교육위원회 소속 량향중학 고등학생 대표단 28명(학생 25명, 교사 3명)이 제주를 방문한다고 밝혔다.

또한 22일부터 4박 5일간 상해시교육위원회 학생대표단 30명이 제주를 찾을 예정으로 이들은 지난 5월 제주학생대표단 30명이 방문했던 보산중학 소속 학생과 교사로서, 상해방문 당시 4박 5일이라는 짧은 일정에도 불구하고 부쩍 깊어진 우정을 되새길 예정이다.

방문단은 제주에 머무르는 동안 각각 제주여자상업고등학교와 세화고등학교를 방문해 제주학생들과 한국 전통문화 수업 참가, 학교 급식 체험 등 다양한 교류 활동을 하고, 홈스테이 1일 체험을 통해 제주가정의 문화를 경험한다.

특히 제주 4.3 평화공원과 알뜨르비행장 등을 찾아 천혜의 비경 속 제주의 아픈 역사를 배움으로써 인류공통의 가치인‘평화와 상생’의 정신을 공유하는 한편,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 성산일출봉과 주상절리 등 제주의 세계자연유산과 문화유적지를 두루두루 살펴볼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이번 교류는 중국 학생들에게 제주의 역사와 자연, 문화를 소개하는 좋은 기회일 뿐 아니라, 양국 학생들 모두가 국제적인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는 촉진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제주-중국(북경, 상해) 학생 교류는 제주도교육청이 2006년 상해시교육위원회, 2016년 북경시교육위원회와 각각 교육교류협약을 체결해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국제교류 사업이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