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고유정, 붕대감은 오른손에 대한 증거보전 신청

기사승인 2019.06.13  11:48:50

공유
default_news_ad1

전 남편을 살해한 혐의로 구속된 고유정(37.女)이 검찰 조사를 앞두고 법원에 증거보전 신청을 한 것으로 13일 밝혀졌다.

고유정은 지난 10일 검찰송치를 앞두고 변호인을 통해 법원에 붕대가 감긴 오른쪽 손에 대한 신체적 피해사실에 대한 증거보전 신청을 했다.

증거보전은 재판을 앞두고 법정에서 제시할 증거가 사용하기 불가능하거나 어려운 경우에 대비해 법원이 미리 증거 조사를 해 보전하는 절차다.

고씨는 지난달 25일 오후 8시께 제주시 조천읍의 한 펜션에서 전 남편인 강모씨(37)를 살해하고 27일 오전 11시 30분께 펜션을 나온 이후 제주시 소재 병원에서 오른손을 치료했다.

경찰은 고씨가 전 남편을 살해하는 과정에서 오른손을 다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