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제주공항, 수하물 미끄럼 방지시스템 가동

기사승인 2019.05.22  18:01:50

공유
default_news_ad1

- 23일부터 대형 수하물 처리량 많은 국제선 도착대합실 설치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본부장 김수봉)에서는 제주공항 국제선에 설치한 수하물 미끄럼 방지시스템이 시험운영 기간을 거쳐 23일부터 본격 가동된다고 밝혔다.

금번 도입한 수하물 미끄럼 방지시설은 수하물 운송과정에서 발생할수 있는 파손 발생을 개선하고자, 직원들이 직접 아이디어를 모아서 도입하게 되었으며 특허 출원 중에 있다.

미끄럼 방지시설은 대형수하물 처리량이 많은 국제선 도착대합실에 설치됐으며, 마찰력에 의해수하물이 경사로에서 하강하는 속도를 가감하도록 설계되었고 시험운영 기간 중 탁월한 효과가 검증됐다.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 관계자는 "수하물 처리시설은 공항 운영에 매우 중요하며 미끄럼 방지시설 뿐만 아니라 대형수하물용 전용 엘리베이터 설치 및 수하물 이중처리용 벨트 폭 확대 등으로 그 활용도가 다양화되어 제주공항 항공기 정시 운항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