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원희룡 지사는 제주 녹지병원 불허하라”

기사승인 2017.12.15  17:07:23

공유
default_news_ad1
“원희룡 지사는 제주 녹지병원 불허하라”[제주도민일보] 국내 제1호 영리병원인 녹지국제병원 개원이 임박한 가운데 진통이 깊어지고 있다. 시민사회 진영을 중심으로는 영리병원 논란이 시작된 이후부터 법의 허술함을 틈타 국내 의료기관이 영리병원에 적극 진출해 국내 보건 의료체계를 뒤흔들 것이라고 우려하고 있다. 제주지역 시민사회, 노동단체 회원들이 15일 전성태 제주도 행정부지사를 만나 서한을 전달하며 영리병원 불허를 촉구하고 있다.
[제주도민일보] 국내 제1호 영리병원인 녹지국제병원 개원이 임박한 가운데 진통이 깊어지고 있다. 시민사회 진영을 중심으로는 영리병원 논란이 시작된 이후부터 법의 허술함을 틈타 국내 의료기관이 영리병원에 적극 진출해 국내 보건 의료체계를 뒤흔들 것이라고 우려하고 있다. 제주지역 시민사회, 노동단체 회원들이 15일 제주도청 앞에서 결의대회를 열고 원희룡 지사에게 영리병원 불허를 촉구하고 있다.

국내 제1호 영리병원인 녹지국제병원 개원이 임박한 가운데 진통이 깊어지고 있다. 시민사회 진영을 중심으로는 영리병원 논란이 시작된 이후부터 법의 허술함을 틈타 국내 의료기관이 영리병원에 적극 진출해 국내 보건 의료체계를 뒤흔들 것이라고 우려하고 있다. 제주지역 시민사회, 노동단체 회원들이 15일 제주도청 앞에서 결의대회를 열고 원희룡 지사에게 영리병원 불허를 촉구하고 있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