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제주신화월드, 1억달러 추가 확보

기사승인 2017.05.24  14:27:24

공유
default_news_ad1

- 란딩인터내셔널, 외국인직접투자 완료로 하반기 1차개장 속도

제주신화월드 테마파크 건설현장 최근 모습. 사진=람정제주개발㈜.

제주신화월드가 1억달러를 추가로 투자하는 등 올 하반기 1차 개장을 위해 속도를 내고 있다.

람정제주개발㈜은 24일 모그룹인 홍콩 상장법인 란딩인터내셔널로부터 1억달러(한화 약 1200억원)의 외국인직접투자(FDI)가 완료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란딩인터내셔널이 지금까지 제주신화월드의 개발 및 운영을 위해 람정제주개발㈜에 투자한 금액은 1조2100여억원에 달하게 됐다.

람정제주개발은 이처럼 계획된 투자금 조달이 원활히 성사되면서 제주신화월드의 올 하반기 1차개장을 위해 차질없이 공사를 함으로써 2019년초 완전 개장이 순조롭게 진행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특히, 사드 여파로 한중 경제관계가 경색된 상황에서 추가 투자가 지속됨으로써 제주신화월드 개발에도 악영향을 가져올 수 있다는 일각의 우려를 불식시킬 것으로 보고 있다.

제주신화월드 테마파크 건설현장 최근 모습. 사진=람정제주개발㈜.

한편, 현재까지 제주신화월드의 공정률은 A지구 호텔의 경우 60%선, 테마파크의 경우 75%선을 보이는 등 올 하반기 1차 개장을 위한 마무리 공사가 한창 진행 중이다.

제주신화월드는 올 4분기에 호텔 1300여실을 비롯 테마파크 7개존 가운데 3개존, 카지노, 마이스(MICE), 쇼핑시설, 다이닝시설 등을 개장할 계획이다. 이를 앞두고 앞두고 신규와 경력 사원 2100여명을 올 연말까지 채용하는 절차를 진행시키고 있다. 344실 규모의 ‘서머셋 제주신화월드’는 이미 지난달 25일 개장해 운영 중이다.

제주신화월드는 복합리조트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국내 프리미엄 유통 분야의 선두기업인 ㈜신세계와 국내 대표적 연예기획사인 YG엔터테인먼트, 유명 애니메이션 전문기업인 ㈜투바앤, 글로벌 호텔 그룹인 메리어트 및 에스콧과 전략적 파트너십도 체결한 상태다. 또한 하나투어, 인터파크, 신한카드, SK텔레콤 등과도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이와 관련, 임택빈 람정제주개발㈜ 수석부사장은 “이번 란딩인터내셔널의 제주신화월드에 대한 추가적인 투자는 올 하반기 1차개장에 대한 그룹 차원 확실한 의지의 표현이자 완전개장에 따른 후속 공사의 조속한 착공에 아무런 걸림돌이 없음을 확인시켜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제주신화월드 테마파크 건설현장 최근 모습. 사진=람정제주개발㈜.

조문호 기자 jjdominilbo@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