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노사관계 벼랑 끝으로 몰고가는 신화월드 규탄"

기사승인 2020.10.14  15:26:22

공유
default_news_ad1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제주관광서비스노동조합 신화월드LEK(Landing Entertainment Korea)지부는 14일 제주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노조무시, 불통 경영이 노사관계를 파행, 노동자를 투쟁으로 내몰고 있다"고 비판했다.

노조는 "신화월드는 2018년 개장 이후 끊임없이 노동조건을 악화시켜왔다. 업계 최고 대우를 약속했지만 실상은 전혀 달랐다"며 "개장 이후 3년째 단 한번도 임금 인상이 없었고, 오히려 불법적으로 공짜노동을 강요당해 왔다"고 주장했다.

이어 "물가인상율, 부양가족의 변화 등을 임금에 반영하고 3년간의 체불임금을 내놓을 것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노조는 "노동조건에 큰 영향을 미치는 인사평가는 기준도 없고, 늘 불공정 논란에 휩싸이고 있는데, 직장 내에 공정한 룰이 통하게 하라"고 요구했다.

또한 "3교대로 운영하던 셔틀버스는 일방적으로 축소해버려 출퇴근이 힘든 회사가 됐다"면서 "출퇴근을 안정되게 보장할 것"을 요구했다.

노조는 "직장내 갑질을 금지하는 법이 있지만 신화월드 직장은 갑질이 사라지지 않고 있고, 신고한 피해자에게 오히려 2차 가해를 저지르는 일까지 빈번하게 벌어지고 있다"면서 "통제와 감시의 대상으로 보지 말고 인간답게 대하라"고 요구햇다.

노조는 "제주도 카지노는 대한민국에서 유일하게 흡연자 천국이다. 현행 법의 사각지대를 악용해 1급 발암물질에 모든 노동자들이 24시간 노출되고 방치돼 있다"며 "일부 흡연 고객의 비위를 맞춰주려고 흡연공간과 비흡연공간을 구분하자는 합리적 요구마저 거부하는 것이 신화월드 사측"이라며 비판했다.

노조는 "올해 4월 시작된 단체교섭이 6개월. 노조는 처음부터 노사대결과 갈등보다는 대화와 타협을 추구하며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면서 "코로나 상황을 감안해 노조의 최초 요구들을 대폭 수정하고 꼭 필요하고 시급한 요구사항 몇 가지로 의견을 좁히려고 먼저 노력했다"고 말했다.

반면 "사측은 6개월간 단 하나도 단 한걸음도 양보하지 않았고, 교섭 결렬 이후에도 자신들의 요청으로 다시 열린 교섭에서조차 사측은 똑같았다"면서 "명분쌓기라도 하고 싶었던지 대화는 요청해 놓고 우롱하는 행태를 보였다"고 비난했다.

노조는 "사측이 계속해서 우리 노동조합의 정당한 요구를 외면하고 노사관계를 벼랑 끝으로 몰고가려 한다면, 단결해 맞서 싸워야 한다는 결심"이라며 "법이 정하고 있는 노동조합의 모든 수단을 사용해 투쟁해 이겨내겠다"고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79
전체보기
  • 2020-10-20 04:56:16

    와 아직도 이시대에 또 이시국에 흡연카지노???

    진짜 신화월드 미쳐 돌아가는구나

    이시국에 담배를???직원들이 다 맡는다고??? 신화월드 진짜 돌았구나신고 | 삭제

    • 감귤밭 2020-10-19 23:56:35

      카지노내에서 흡연이 가능한건 몰랐네..
      그럼 흡연하려면 마스크 벗고 해야하는데 그대로 직원들이 위험에 노출되어있는거 아닌가?
      코로나때문에 마스크쓰라고 이난리인데 확진자가 다녀가서 퍼지면 어떻게 하려고 그러는거지? 회사는 생각이 없나??신고 | 삭제

      • 똥멍청이 2020-10-19 21:19:50

        똥멍청이라서 저희가 그런거에요
        죄송합니다 직원여러분들신고 | 삭제

        • 농사꾼 2020-10-19 21:19:01

          너네 월급 직원이 다
          주는거야
          정신 차려라 똥멍청이들!!!!!!!신고 | 삭제

          • 감귤 2020-10-19 21:11:51

            외국계회사면 대한민국 노동법 안지켜도되냐??
            안지킬거면 니네나라로 돌아가라신고 | 삭제

            79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