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제주드림타워, 신규 채용 직원에 입사일 통보

기사승인 2020.09.29  10:25:41

공유
default_news_ad1

- 롯데관광개발, 드림타워 개장 준비 본격 착수

제주 드림타워 전경.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가 신규 채용 직원들에 입사일을 공식 통보, 본격적인 개장 준비에 들어갔다.

29일 롯데관광개발에 따르면, 그동안 워크인(Walk in)면접과 화상면접 등 다양한 과정을 통해 선발한 경력 및 신입 직원 1000여명에게 10월 19일과 26일부터 각각 출근하라고 지난 24일 통보했다고 29일 밝혔다.

우선 10월 19일에는 호텔 객실과 식음, 조리 부문에 주임 이상 200명의 경력직 직원들이 출근을 시작하고, 이어 26일에는 경력 및 신입 사원 800여명이 대거 입사할 예정이다.

이들 중에는 제주고와 한림공고 등 특성화고 출신 23명과 함께 도내 중장년 및 경력단절여성 23명도 포함돼 있다.

이번에 식음 부문에 입사 예정인 김대근 씨는 "합격 통보를 받고도 계속 입사가 늦어지는 것 같아 불안했는데 이제 출근할 수 있게 돼 너무 기쁘다"면서 "꿈에 그리던 드림타워에서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롯데관광개발은 "코로나19 여파로 채용 일정에 차질이 있었으나, 본사 이전과 더불어 호텔등급 신청 등 개장 일정이 가시화하게 됨에 따라 11월에도 700여명이 합류하기로 되어 있다"며, "복합리조트 전체 오픈을 위한 추가 채용에도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들 신규 채용 직원들은 입사 후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의 비전과 미션에 관한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직무 및 시스템 교육과 하얏트 브랜드 교육 등을 받게 될 예정이며 매니저들은 기본 교육 외에도 리더십 교육도 받을 예정이다.

현재 드림타워에는 임직원 360여명이 이미 수개월 전부터 제주에서 개장을 위해근무 중이며, 1000여명의 신규 채용 직원들도 교육과 동시에 복합리조트 오픈 준비에 참여하게 된다.

한편,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는 지난 3일 건축물 사용승인(준공)을 접수하고 현재 소방심의를 진행 중이며 조만간 준공 허가가 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도만X 2020-10-05 10:52:56

    식음, 쇼핑, 카.지노 다 괜찮다 근데 호텔 슥박은 좀 빼라고 !!신고 | 삭제

    • 제발 안돼 2020-09-30 00:59:42

      드림타워는 중국인 전용호텔인데 지금 준공 승인 서두르면 제주도에 재앙이 될겁니다
      우한 항공편도 재개 되었다는데 저기에 중국인 투숙하고 수시로 왔다갔다 감염병은 순식간이다 도심지에 사람도 많은 노형동에 객실수도 제주도에서 제일많은데 지금 준공승인되면 행정하는 사람들이 제정신이 아닌거다신고 | 삭제

      • 노답이다 2020-09-29 14:39:43

        결국 이런데 오픈해봐야 제주도 일자리가 늘어나?
        제주도민은 몇 안되고 결국 타지방사람들만 늘어나고
        먼생각으로 도심지안에 저런걸 지으냐고...신고 | 삭제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