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제주서 출동한 구급대원 욕설.폭행 40대 집행유예

기사승인 2020.07.29  14:16:50

공유
default_news_ad1

제주지방법원 형사3단독 박준석 부장판사는 119구조.구급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정모씨(46)에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29일 밝혔다.

정씨는 올해 3월 20일 오전 1시 12분께 제주시 이도1동 소재 건물 2층 계단에서 넘어지는 사고를 당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가 현장으로 출동 후 구급차에 오른 정씨는 응급처치를 받으며 제주대학교병원으로 이송되는 과정에 구급차 안에서 욕설을 하며 구급대원의 가슴을 1회 때려 폭행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의 죄질이 가볍지 않다"면서도 "다만 만취해 우발적으로 범행을 저지른 점 등을 참작했다"며 선고이유를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