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서귀포해경, 뇌혈관 질환 의심 응급환자 긴급 이송

기사승인 2020.07.25  10:19:25

공유
default_news_ad1

서귀포해양경찰서(서장 도기범)는 25일 오전 8시 50분께 서귀포 남서방 346km 해상에서 조업 중인 연승어선 A호(29톤, 서귀포)에서 발생한 뇌혈관 질환 의심 응급환자 선원 B씨(남, 55세)를 긴급이송했다고 밝혔다.

지난 24일 오후 1시 45분께 식사 후 침실에 쓰러져 있는 선원 B씨를 동료선원이 발견하고 해경에 구조요청했다.

서귀포해경은 3000톤급 경비함정을 급파해 24일 오후 8시 50분께 응급환자 선원 B씨를 경비함정으로 옮겨 태워 응급의료시스템을 가동해 응급조치를 하며 긴급이송, 25일 오전 8시 50분께 서귀포항에 대기 중이던 119에 인계했다.

응급환자 선원 B씨는 이송 당시 의식은 있으나, 오른쪽 팔 힘이 떨어지고 말투가 어눌해 뇌혈관 질환이 의심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