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지방분권도민행동본부, 제주도 헌법적 지위 확보 공약화 제안

기사승인 2020.03.31  16:39:04

공유
default_news_ad1

지방분권도민행동본부(공동대표 김기성.김정수)는 지난 27일 4.15 총선 출마 후보자들에게 '연방제 수준의 제주특별자치도의 지방자치와 헌법적 지위 확보' 정책공약을 제안했다고 31일 밝혔다.

정책 공약화 제안은 총 3가지로, 첫째, 제주도민을 대표해 대한민국 최고 입법기관인 국회의원으로 출마하는 후보자는 "제주특별자치도의 헌법적 지위확보"를 위해 지방분권 개헌의 주도적 역할을 하겠다는 공약을 발표하고 선거 공보물에 게재할 것을 주문했다.

두번째로는 국회의원 후보자는 제주백년대계를 위해 고도의 자치권을 가진 "연방제 수준의 제주지방자치"와 국가경쟁력을 견인하고 제주도민의 풍요로운 삶을 보장할 '제주국제자유도시 완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을 제주도민과 약속할 것을 주문했다.

이어 세번째로는 도민이 열망하는 제주특별자치도의 완성을 위해 "지방분권과 제주지역발전을 위한 '제주특별자치도 설치 및 국제자유도시 조성을 위한 특별법' 제도개선"의 첨병역할을 주문했다.

지방분권제주도민행동본부는 "제안서에 대해 각 후보자의 서면답변을 받은 결과, 후보들 모두가 지방분권제주도민행동본부의 제안서에 전적으로 공감하며 정책 공약 반영은 물론 제주도민과 공약이행을 약속하겠다고 답변했다"고 밝혔다.

향후 지방분권제주도민행동본부는 "4.15일 국회의원선거가 끝난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우리 본부가 제안한 사항들에 대해 국회 의원으로 당선된 자의 의정활동을 면밀히 주시하며 공약을 실현하도록 촉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정부 또는 국회 차원의 지방분권 개헌의 요구될 때 '연방제 수준의 제주지방자치 및 제주특별자치도 헌법적 지위확보'를 위해 제주지역 국회의원의 주도적 추진과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협조와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