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원희룡 지사, 보수 신당 창당 “공감한다”

기사승인 2020.01.22  10:13:35

공유
default_news_ad1

원희룡 제주지사가 보수 신당에 합류할 지 귀추가 주목된다.

원희룡 지사는 22일 박형준 혁신통합추진위원장의 합류요청에 “현재 혁통위를 중심으로 이뤄지고 있는 중도 보수 세력의 통합과 신당 창당 움직임에 적극 공감한다”는 입장을 피력했다.

원 지사는 어제(21일) 박형준 혁통위 위원장으로부터 혁통위 합류를 제안 받았다. 박 위원장은 “대한민국이 올바른 방향으로 갈 수 있도록 희망을 줄 수 있는 대안세력을 만드는 데 적극적으로 참여해달라”며 “미래 가치를 대변할 수 있는 지도자를 모셔야겠다는 생각으로 청을 드리러 왔다. 원 지사의 힘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날 원 지사는 “박 위원장이 혁통위에 합류해 보수의 혁신과 미래세대에 희망을 주는 역할을 해달라는 요청에 우선 감사드린다”며 “저는 이같은 혁신과 통합노력이 과거 정당으로 회귀가 아니라 미래가치를 담고 희망을 애기할 수 있는 통합신당으로 만드는 것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런 흐름에 미력하나마 힘을 보태겠다”고 즉답을 피했다.

진순현 기자 jinjin3808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