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박희수 예비후보 "축산폐수 원인 지하수 오염지역 주민 생수 지원"

기사승인 2020.01.17  14:31:32

공유
default_news_ad1

- 한림읍 등 돈사 밀집지역 주민에 단계적 생수 지원

박희수 국회의원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 제주시갑)는 "축산폐수 유출 등으로 지하수가 오염된 한림읍 등 돈사 밀집지역 주민에 대해 단계적으로 생수를 지원하는 방안을 검토해 나가겠다"고 17일 밝혔다.

박 예비후보는 "제주시 서부지역, 특히 한림지역인 경우 축산악취 문제와 더불어 축산폐수 불법배출 등으로 인한 지하수 오염이 확인되면서 '이제는 먹는 물까지 걱정해야 하는 것 아니냐'는 우려와 함께 지역주민들이 수돗물 음용을 기피하고 생수로 음용수를 대신함으로써 비용부담까지 초래하고 있다"며 이 같은 방안을 제시했다.

그는 "지하수 오염지역 생수 지원은 기초생활수급자와 독거노인 등 사회적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1단계 우선 지원하고 관련 문제가 해소될 때까지 대상을 확대 공급하고 이에 대한 법적 근거는 특별자치도의회와 협력하며 마련해 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중산간지역의 난개발과 축산폐수 불법배출, 과도한 화학비료사용이 지하수 오염을 가속화시키고 있다"며 "지하수는 한번 오염되면 대책이 없는 가장 소중한 자원인 만큼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지하수 관리 강화 방안이 마련될 수 있도록 특별법을 통한 특단의 대책도 마련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