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제주, 관광객은 늘었는데 씀씀이는 작아져↓

기사승인 2020.01.15  11:58:18

공유
default_news_ad1

- 한국은행 제주본부, 내국인 관광객의 소비형태 분석

지난해 여름 성수기철 제주를 찾은 내국인 관광객

최근 제주를 찾는 내국인 관광객의 증가율이 그간의 하락세에서 상승으로 돌아섰으나, 신용카드 사용액 신장률은 낮은 횡보를 보이고 있다.

한때 제주지역 신용카드 사용액은 지난 2017년 중반까지 14%대의 고성장을 유지했다. 그러나 그해 하반기부터 급락한 후 이듬해부터는 평균 3%대를 뚝 떨어졌다.

한국은행 제주지역본부는 15일 ‘내국인 관광객의 소비형태 분석’을 통해 이 같이 밝혔다.

#내국인 관광객의 제주지역 소비지출 특징

최근 주력 관광 연령대로 부상한 밀레니얼 세대가 ‘다니는 여행’보다 ‘머무는 여행’을 선호하고, 가성비를 중시함에 따라 전체 관광객의 지출 증가가 제한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다. 밀레니얼 세대는 1981~2000년 출생, 21~40세 연령대로, 지난해 기준 총인구의 28.4%를 차지하고 있다.

맛집여행, 문화관광을 중심으로 내국인 관광객의 1인당 식음료비가 늘고 있으나 숙박비, 쇼핑비 등의 지출경비는 감소세로 돌아섰다.

숙박업 과당경쟁에 따른 가격하락에 더해 제주 한달살기 등 장기체류 관광객이 늘어나면서 숙박업에 대한 신용카드 지출이 정체되고 있다. 상당수 장기체류 관광객은 저가의 민박 또는 미등록 업소를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지난해 10~11월중 한일 무역갈등, 홍콩시위 등의 영향으로 내국인 관광객이 증가하면서 숙박업 지출이 증가됐다.

밀레니얼 세대 부상, 장기체류 관광 확산 등으로 개별여행이 주류를 이루면서 상대적으로 놀이동산 등 레저업의 지출 부진이 심각한 수준이다.

다만 내국인 골프 관광객 수는 2018년중 전년대비 평균 20%대의 감소를 기록하다가, 지난해부터는 10%대의 증가로 반전했다.

이와 함께 신속한 배송 시스템의 발달로 온라인 주문이 늘면서 면세점・대형할인점 등에서의 농수산품 매출이 크게 줄어 들었다.

진순현 기자 jinjin3808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아이고세금아 2020-01-16 19:42:48

    제주도에서는 물류에대한 유통과정에서 생기는 부담비용을 날로 떼어먹는 도둑놈들 잡아내고 적당히 하게끔 관리좀해라 세금먹고 뭐하냐.. 아오신고 | 삭제

    • 미친놈들아 2020-01-16 09:00:15

      전세계에서 가장비싼 물가에파는 바가지 금액을주고 너같으면 미치지않고서야 돈쓰겠냐? 최소한의 경비만쓰고 가는게 정상이다
      제주놈들이야 우물에 갇힌 개구리들이니 만성이돼서 그러려니하겠지만
      육지나가 일년이라도 살다 제주에온분들은 제주물가때문에 못살겠다고 다시 나가버리는거 니놈들도 다알고 있으면서 뭔개소린지 ..
      물류비때문에 비쌀수밖에 없다는 양심을속이는 말을 한다면 그놈은 개새끼다
      유통과정을 들여다보면 얼마나 도둑질을 하고있는지 초등생들도 알것이다
      모든일에 일단 반대부터하고보는 아주 베타적이고 이기적인 이상한놈들이 바로 여기에산다신고 | 삭제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