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제주 비양도 항내 정박 중인 어선 화재로 침몰

기사승인 2019.11.08  14:13:51

공유
default_news_ad1
제주해양경찰서 제공.

8일 오전 3시 30분께 제주시 한림읍 비양도 항내에 정박 중인 어선 D호(3톤, 제주선적, 연안자망)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화재가 발생해 침몰했다.

제주해양경찰서(서장 황준현)에 따르면, 8일 오전 4시 20분께 D호 선주로부터 제주시 한림읍 비양도에 정박돼 있는 어선에서 화재가 발생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이에 제주해양경찰서에서는 한림파출소 경찰관들을 현장으로 보내 확인한 바 화재가 발생한 이후 비양도 의용소방대에서 화재를 진압했다.

어선은 완전히 전소돼 침몰한 상태였으며, 선박에 사람은 타고 있지 않아 인명피해는 없었다.

어선이 침몰하면서 어선에 있던 엔진오일로 추정되는 소량의 기름이 해상으로 유출됐으나 비양도 국민방제대가 오일펜스를 설치하고, 유흡착포를 이용해 방제작업을 실시하면서 추가 오염피해를 막았다.

제주해양경찰서 관계자는 "침몰한 어선을 인양해 화재사고 원인을 파악하는 한편, 추가 오염방지를 위한 안전 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