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제주청년 노민규, 새벽 실신 후 응급실로 이송

기사승인 2019.11.03  12:16:48

공유
default_news_ad1

- 3일, 노민규 씨 환경부 국토부 청사앞서 제2공항 저지 단식 농성 17일째
제주 지역정치인들 제 역할 해내길 강력 촉구… "몸 추스린 후 원희룡 퇴진 활동 전력"

제주청년 노민규씨가 제2공항 건설 저지를 막기위해 단식농성을 벌인지 17일째 실신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제주청년 노민규씨가 3일 새벽 실신 후 응급실로 이송됐다.

노민규씨는 세종시 환경부와 국토부 청사앞에서 17일째 제2공항 저지를 위한 단식농성을 벌이고 있었다.

당시 노씨는 혈당이 50까지 떨어지고 두통 어리지럼증 증세가 심해져 몸을 움질일 수 없는 상황에 이르렀고, 새벽 실신하기도 했다.

정기적으로 노민규씨의 건강을 체크해주던 이의철 유성선병원 직업환경의학센터 소장이 강력히 단식 중단을 권고했고 주위에서도 노민규씨의 건강상태가 하루 이틀 사이에 급격히 나빠진 상황을 지켜보고 노민규씨에게 단식 중단을 호소했다.

노 씨는 주변의 권고에 따라 입원에 동의했고 몸을 추스린후 앞으로 장기화 될 제2공항 저지를 위한 갖가지 행동을 하겠다고 밝혔다.

노씨가 병원으로 이송되기 전 쓴 글에서 "단식을 하루도 하는 것도 못견뎌하는 내가 단식에 나선 이유는 제주2공항이 들어오게 되면 제주도는 완전히 망가질 수밖에 없고, 한 시민으로서 그리고 청년으로서 뭐라도 해야겠다는 절박함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노씨는 단식을 하는 동안 뭐라도 하기 위해 환경부장관에게 면담 요청서를 세번이나 보냈지만 아무런 응답도 없었다. 또 환경부장관 정책보좌관을 통해 공개서한도 보냈지만 역시 아무런 응답이 없었다.

노씨는 "글을 쓰고 있는 이 순간도 몹시 화가난다"며 "한 시민이 곡기를 끊고 17일이나 단식을 하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면담조차 할 수 없는 현실에 깊은 분노를 느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노씨는" 제주 청년의 절박한 단식에 제주 정치인들은 철저히 침묵하였다. 제2공항 추진과정에 지역 국회의원과 도지사, 도의원들은 도대체 왜 존재하는지, 정치가 과연 작동하기는 하는 것인지 답답하다"며 지역 정치인들이 제 역할을 하기를 강력히 촉구했다.

이어 "나는 건강이 악화되 제주로 내려가지만 빨리 건강을 회복해 제주지역의 토건적폐 정치인들에 대한 책임 추궁과 원희룡 퇴진 활동에 전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12
전체보기
  • 환장의제주 2019-11-14 10:33:31

    본인들 살고있던집이 없어지는데 그냥 두고만보다? 솔직해지자 니들 집값이 3억인데 정부에서는 1억에 팔라면 니들은 팔겠냐? 그리고 고향땅도 없어지고? 나라도 단식 해서라고 막겟다.. 그리고 비행기소리에 생활이 가능할것같냐? 자연이 없어지면 인간도 살지도 못한다...신고 | 삭제

    • 도민 2019-11-12 20:40:21

      모든 걸 떠나서 좁은 지역에 공항이 또 있을 필요가 있나? 인근주민들에게 피해는 없겠나? 그 자체로 보물인 천혜의 자연은 어떻나? 국제자유도시계획도 중국인들의 부동산투기로 끝나 계획이 수정되기도 했다. 성당살인사건도 일본에서 살인계획했던 중국인이 입국이 되지 않자 무사증입국되는 제주로 오게 됐다. 도민을 죽이는 계획들은 중단하길 바란다. 계획의 기준을 관광소득이 아닌 도민의 생사에 둬라. 공항이 없는 것도 아닌데 관광과개발이란 미명아래 제주의 가치를 떨어뜨리는 계획들을 중단하라. 중국자본의 유입과 이슬람사원과 기도처도 규제해라.신고 | 삭제

      • 2019-11-09 09:01:26

        공항은 끝났다
        민주당 화이팅 !신고 | 삭제

        • thank9 2019-11-07 02:14:49

          단식하는 이유: 본인 거주지역 해체되서 그러니 거친말은 삼가합시다.
          제주발전을 위해 그만하세요.신고 | 삭제

          • 피양난민 2019-11-06 18:35:14

            모이 데땅게다이서?~
            야야 배때지 지름기 끼니까니 살뺄라구 기렁거아니가
            종간나시기 기냥가라우 썅 !신고 | 삭제

            12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