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장에 노정래씨 임용

기사승인 2019.10.07  15:20:01

공유
default_news_ad1

- 최초 순수 민간 전문가…새로운 시각과 경험 기대

제주도는 7일자로 개방형직위인 민속자연사박물관장에 노정래(55세)씨를 4급상당의 일반임기제로 신규 임용했다.

노정래 신임관장은 서울대 대학원 생명과학부 박사학위를 취득하였고, 서울대공원 동물원장과 공주대학교 객원교수 등을 역임했다.

민속자연사박물관장 최초임기는 2년으로 향후 업무성과 등에 따라 5년 범위 내 연장이 가능하다.

노정래 신임관장은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에 부임하는 최초의 순수 민간 전문가이다.

제주특별자치도는 노정래 신임관장이 지난해 누적 관람객 3,300만 명을 돌파한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에 새로운 시각과 경험으로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을 도민과 관광객에게 사랑받는 도내 제일의 공공문화시설로 거듭나게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