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제주농협, 농작물 피해복구지원에 총력

기사승인 2019.09.10  17:22:47

공유
default_news_ad1

- 변대근 본부장 "역량 총동원 신속한 복구 지원하겠다"

8일 변대근 제주농협 본부장이 제13호 태풍‘링링’으로 농작물 피해를 입은 현장을 방문해 신속한 복구 지원으로 농업인 피해가 최소화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했다.

제주농협은 8월 하순부터 계속된 집중호우 및 제13호 태풍‘링링’으로 농작물 피해를 입은 농가를 지원하는데 전 역량을 총동원해 농업피해 최소화에 나선다.

지난 8일 태풍이 제주를 통과 한 후 제주농협에서는 피해 현장을 점검하고 변대근본부장 주관으로 全법인이 참석한 가운데 긴급 재해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대책회의에서 피해복구지원 대책 마련 등 신속한 복구활동 전개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하고, 농작물 재해보험금 신속 지급을 위해 조사인력을 도외로부터 37명을 추가 확보하여 총 51명을 현장으로 긴급 투입했다.

한편 농협은 농업재해에 긴밀히 대응하고자 ▲영양제·살균제 등 할인공급▲피해농업인에 대한 금융지원 ▲재해보험금 신속지급 ▲피해농산물 판매지원 ▲범농협 임직원 재해복구 일손돕기 등 다양한 지원활동을 전개해 농업인의 차질없는 영농활동 지원에 만전을 기해 나갈 계획이다.

변대근 제주농협 본부장은“집중호우에 이은 태풍 내습으로 피해규모가 크게 늘어났다”며“농협은 가용한 조직의 모든 역량을 총동원하여 신속한 복구 지원으로 농업인 피해가 최소화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