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추석명절 추모객 편의제공 위한 분향소 추가 설치

기사승인 2019.09.10  17:13:56

공유
default_news_ad1

- 양지공원, 분향소 2개 추가 설치…개방시간 2시간 연장

제주도는 추석명절을 맞이해 연휴기간(‘19. 9. 12 ~ 9. 15) 동안 2만 5천여명의 추모객들이 양지공원 '추모의 집'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유가족 지원에 나선다.

이에 제주도는 추모의 집 기존 10개소의 분향실과 임시 분향소 2개소를 추가 설치하고, 개방시간을 2시간 연장해 오전 7시부터 저녁 6시까지 운영하기로 했다.

양지공원을 찾는 방문객은 평일에는 500명 정도이나, 연휴기간에는 가족들의 방문이 폭증(명절당일 10,000명 내외 예상)하고 있어 추모객들이 기다리는 불편을 해소하고자 분향소를 추가설치하고 운영 시간을 연장하고 있다.

또한, 양지공원에서는 추모객들이 추모의 집 이용 등에 불편함이 없도록 봉안위치 안내, 교통 및 주차질서 유지 등 편의제공을 위하여 특별 근무조를 편성·운영할 계획이다.

임태봉 제주특별자치도 보건복지여성국장은 “연휴기간 동안 일시에 많은 추모객들이 양지공원을 찾아 교통이 매우 혼잡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가급적 대중교통 이용을 부n드린다.”며 추모가 집중적으로 몰리는 기간(추석명절 당일, 추석명절 익일)을 피하여 방문함으로서 편안한 추모가 될 수 있도록 협조를 당부했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