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제주대, 2019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 선정

기사승인 2019.07.11  11:09:57

공유
default_news_ad1

- 16개 기관 참여 국제자유도시 맞춤형 GREAT 인재양성

제주대학교 전경.

제주대학교(총장 송석언)는 교육부가 시행하는 '2019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에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이 사업은 지방대학-지자체-공공기관-산업계가 협력해 지역인재 공동양성 및 취업 지원으로 지속가능한 지역발전 여건을 조성함으로써 우수인재의 타 지역 유출을 완화하고 지역에 정주해 지역과 지역산업 발전에 기여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지역의 대학-지자체-공공기관-산업계가 컨소시엄을 구성, 관련 직무역량.특성을 분석하고 협업을 통해 지역 우수인재를 양성하는 운영모형을 개발한다.

제주권 컨소시엄에는 대학은 제주대(선도대학).제주관광대(협력대학), 지자체는 제주특별자치도, 공공기관은 공무원연금공단.한국국제교류재단.재외동포재단.한국정보화진흥원이 참여한다.

공기업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제주관광공사.제주에너지공사, 산업계는 제주상공회의소.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제주바이오기업협회.제주ICT기업협회.제주스마트그리드기업협회 등 총 16개 기관이 참여한다.

사업기간은 2019년 7월부터 2024년 2월까지다.

올해에는 국고지원금 7억5000만원, 제주도 대응자금 3억원,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지원금 2억원 등 총 12억5000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제주대 사업 목표는 '제주국제자유도시 맞춤형 GREAT 인재양성'이다.

제주대는 이번 사업을 통해 △공공기관 맞춤형 트랙 및 산업연계 융합트랙 개설 △직무특화 교육 운영 △취업지원 비교과 교육과정 등을 운영하고 사업 만족도 조사 등 주기적인 사업 모니터링을 통해 사업 효율성을 제고해 나갈 예정이다.

사업 총괄책임자인 제주대 김형준 기획처장은 "제주 혁신 주체 간 컨소시엄 구축으로 지역인재를 공동으로 양성하고 지역 일자리 창출을 통해 지역산업의 발전을 견인할 수 있는 선순환 체계를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에 참여해 준 15개 기관에 깊이 감사드리며, 공공기관 및 제주전략 산업계 수요 맞춤형 지역 우수인재를 육성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제주대는 이 사업에 앞서 교육부의 지역선도대학육성사업(유형1, 2014.10. ~ 2019.2.)과 지역선도대학육성 시범사업(2018.7. ~ 2019.6.)에 선정돼 관광 전문 인력 양성과 공공기관 수요 맞춤형 지역 우수인재 양성 사업 등을 수행해 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