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한림 유자망 수선작업장 준공…본격 운영

기사승인 2019.07.10  15:42:16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업비 8억원 투자해 한림읍 수원리 197㎡·지상 3층

제주도는 제주시 한림읍 수원리 소재 유자망 조립 및 수선작업장((197㎡, 지상 3층) 시설이 준공됨에 따라, 본격적으로 시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제주도에서 지원하고, 정민영어조합법인(대표 강제철)이 추진하는 이번 사업은 유자망어구 공급이 어려워 적기 출어가 곤란한 어업인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추진됐으며, 지역 외국인 이주민 등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도 가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수선작업장은 참조기를 주로 어획하는 유자망 어업에 사용되는 그물을 제작 및 수선하는 공장으로 사업비 8억 원(도비 4억, 자담 4억)을 투자했으며, 지난해 12월 착공해 올해 6월에 준공됐다.

현재 한림읍에는 지난 2015년에 제주도에서 사업비 4억5천만 원(도비 2억7천, 자담 1억8천)을 투자해 한수영어조합법인(대표 한복남)이 유자망 조립 공장 1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조립 공장에는 베트남 이주여성 13명이 근무하고, 매년 약 5만5,000폭의 유자망 어구를 제작해 도내 유자망어선에 납품하고 있다.

한편, 지난해 기준 도내 근해유자망어선은 125척이 조업 중에 있으며, 참조기 위판량 및 위판액은 8,371톤․919억원에 이르고 있다.

이중 한림수협 근해유자망어선 70척의 참조기 위판실적은 4,873톤․534억원으로 도내 참조기 어획량의 58.2%, 위판액은 58.1%를 차지하고 있다.

조동근 제주도 해양수산국장은 “유자망 조립 및 수선작업장 운영으로 우리 도내 유자망어업 어선의 원활한 어구 공급과 새로운 일자리 창출로 어업경영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