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제주도, 가파·마라 항로 여객선 특별점검

기사승인 2019.06.11  15:45:56

공유
default_news_ad1

- 12일까지, 승·하선 시설 및 선박 내부 편의시설 안전상태등

제주도가 여름 휴가철을 맞아 여객 수송실적이 늘어날 것을 예상, 여객선 편의시설 및 서비스 상태 등 특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제주도는 여객선을 이용하는 이용객들의 편의를 도모하기 위해 지난 10일부터 가파도 및 마라도 항로를 운항하는 여객선 5척(블루레이1호, 블루레이2호, 블루레이3호, 송악산101호, 송악산102호)을 대상으로, 특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특별점검은 오는12일까지 실시하며, 여객선 승·하선 시설 및 선박 내부 편의시설 안전상태, 교통약자 통행불편 여부, 불친절 사례 등을 중점 점검한다.

한편, 4월말 기준 가파도와 마라도 항로를 운항하는 여객선 이용객은 전년 41만9,895명에서 올해 50만1,572명으로 8만1677명 증가(19%)했다.

.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