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제주시 '불법숙박업소 근절' 집중 합동단속

기사승인 2019.05.15  09:32:27

공유
default_news_ad1

제주시에서는 본격적인 관광 시즌을 맞이해 관광객 대상 숙박업소 불법 영업행위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유관기관(도, 자치경찰단, 관광협회)과의 합동단속을 월1회에서 월2회로 확대해 집중점검을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주요 단속사항은, 농어촌 민박으로 1동만 신고하고 나머지 동은 불법적으로 영업하는 경우, 미분양아파트.원룸.오피스텔.공동주택.창고 등을 숙박업소로 둔갑시켜 숙박객을 공유숙박사이트를 통해 모집하는 행위 등이다.

또한, 숙박업 신고를 하지 않은 펜션, 게스트하우스, 미분양 타운하우스 등이 인터넷을 통해 불법으로 영업하는 행위도 집중단속 대상에 포함된다.

아울러 관광객 피해 최소화를 위해 ▲사전에 여행객들이 숙박업소가 정식으로 등록된 업체인지 확인할 수 있도록 '숙박업 등록여부 안내 서비스' 120 콜센터 운영 ▲제주시 홈페이지에 불법 숙박업소 신고센터도 개설했다.

제주시에서는 5월중에는 공동주택 및 오피스텔, 부동산중개업소 등에 숙박업소 확인 안내문 등을 발송할 예정이다.

제주시 관계자는 "믿을 수 있는 숙박환경 조성, 건전하고 안전한 제주관광 이미지 정착을 위해 숙박업소 지도검검에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9년 5월 현재 제주시 지역 불법숙박업소 합동단속 실적은 9회 행정조치는 총 66건(고발 12건, 행정계도 54건)이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