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서귀포강정항, 초대형 크루즈 입항

기사승인 2019.05.14  14:26:47

공유
default_news_ad1

- 오는 15일 프린세스 크루즈선사 소속 ‘마제스틱 프린세스’호 첫 입항

프린세스 크루즈선사 소속 ‘마제스틱 프린세스(Majestic Princess)’호

초대형 크루즈선이 서귀포강정크루즈항에 입항한다.

제주도는 프린세스 크루즈선사 소속 ‘마제스틱 프린세스(Majestic Princess)’호가 서귀포강정크루즈항에 첫 입항한다고 14일 밝혔다.

마제스틱 프린세스(Majestic Princess)호는 카니발그룹 크루즈선사인 프린세스 크루즈선사 소속. 14만2,714톤 초대형 크루즈선박이다.

마제스틱 프린세스호는 오는 15일 오전 7시 서귀포강정크루즈항에 입항해 오후 7시 출항(12시간 체류)할 예정이다.

마제스틱 프린세스호는 선박길이 330m, 폭 47m, 여객정원 4,272명, 승무원수 1,350명으로, 지난 2017년 건조된 최신형 크루즈선박이다.

운항노선은 대만 기륭항을 모항으로 일본 나가사키와 우리나라 여수를 거쳐 서귀포강정크루즈항에 기항한 후 다시 대만 기륭항으로 돌아가는 아시아 지역 노선이다.

마제스틱 프린세스호는 탑승객 절반 이상이 개별관광객(FIT)으로, 서귀포지역 자유관광에 나설 것으로 예상되면서 지역경제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조동근 제주도 해양수산국장은 “마제스틱 프린세스호의 첫 입항을 축하하는 환영행사를 개최해 국제적 관광지인 제주에 대한 친절한 이미지를 심어줘 재방문을 유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