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원불교 제주교구, 4‧3희생자‧유족 위해 기탁금

기사승인 2019.04.14  22:54:32

공유
default_news_ad1

- 4‧3평화재단‧유족회 450만원 전달

원불교 제주교구(교구장 강혜선)가 4‧3희생자와 유족들을 위해 기탁금을 전달했다.

제주4‧3평화재단(이사장 양조훈)은 11일 재단 이사장실에서 원불교 제주교구의 기탁금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원불교 제주교구는 4‧3희생자유족회(회장 송승문)와 4‧3평화재단에 450만원을 전달했다.

이번 기탁금은 원불교 제주교구가 지난 3월31일 4‧3평화공원에서 봉행한 '71주년 제주4‧3 희생영령 특별천도재'를 통해 신도들로부터 봉헌받은 기금이다.

특히 원불교 제주교구는 지난 2013년부터 매년 4‧3희생자와 유족들의 복지와 기념사업을 위해 재단과 유족회에 기탁금을 전달하고 있다.

강혜선 교구장은 “제주4‧3은 가슴 아픈 역사로 작은 정성이지만 기탁금이 뜻깊게 쓰여지길 바란다"며 "제주지역 사회 곳곳에 가슴 아픈 현장들이 많은데 앞으로도 원불교 제주교구는 그 현장에서 슬퍼하는 이들을 위해 기도하고 원불교 교리가 지향하는 사은(四恩)의 은혜를 확산시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4‧3평화재단은 전달받은 기탁금을 4‧3희생자와 유족들을 위한 복지사업과 기념사업에 사용할 예정이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