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제주 이도주공 1단지 재건축…'포스코' 선정

기사승인 2019.04.14  21:32:55

공유
default_news_ad1

- '더 샵' 브랜드 제주 첫 진출…지상 14층, 795세대 조성

제주시 이도주공아파트 1단지 재건축사업 시공사로 포스코 건설이 선정돼 포스코건설이 제주에 첫 진출한다.

이도주공 1단지 재건축조합은 지난 13일 오후 제주상공회의소에서 시공사 선정 총회를 열고 포스코건설을 재건축 시공사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날 포스코건설은 유효투표 419표 중 절반에 가까운 231표를 얻었다. 포스코는 총공사비 2299억원을 제안했다. 3.3㎡당 공사비는 486만7000원이며, 2021년 3월 착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이도주공아파트 1단지 재건축사업 시공사 입찰에는 시공사 입찰에 현대산업개발과 한화건설, 포스코건설 총 3개 건설사가 입찰제안서를 제출했다.

이번 사업은 제주시 도남연립과 이도주공 2·3단지에 이은 도내 세 번째 재건축 사업이다.

전체 사업부지 내 공동주택 용지 4만2459.7㎡, 도시계획시설(도로) 806.2㎡에 지하 2층, 지상 14층 아파트 11개동이 들어설 계획이다. 제2종 일반주거지역으로, 건축고도는 최대 42m까지 가능하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