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제주 구좌읍 해상서 물질하던 70대 해녀 숨져

기사승인 2019.03.19  17:46:53

공유
default_news_ad1

19일 제주시 구좌읍 하도리 인근 해상에서 물질을 하던 70대 해녀가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제주도 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15분께 제주시 구좌읍 하도리 인근 해상에서 "태왁만 보이고 A씨(79)가 보이지 않는다"며 동료 해녀가 도소방안전본부에 신고했다.

동료해녀에 의해 구조된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에 의해 심폐소생술을 실시하며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끝내 숨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중이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