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무늬만 '라이브·Bar' 특별점검

기사승인 2018.10.09  19:20:34

공유
default_news_ad1

제주시는 라이브 또는 빠(Bar) 형태로 운영되는 일반음식점 특별점검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

이달 한달간 진행되는 이번 점검은 70개 업소를 대상으로 유흥접객영업 행위 및 청소년 유해행위 등 불법 영업 여부를 점검한다.

라이브 업소에 대해서는 음향 및 자동 반주시설을 설치해 손님들이 노래를 부를 수 있게 하는 행위. 빠에서는 여성 종사자를 고용해 유흥접객 행위 등을 중점적으로 들여다본다.

아울러 청소년 빠텐더 고용 및 주류 제공,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보관 행위, 건강진단 이행여부 등 영업자 준수사항 이행실태도 점검 대상이다.

위반 업소에 대해서는 식품위생법 등 관련 규정에 따라 영업정지 등 강력한 행정처분을 할 방침이다.

제주도민일보 domin@jejudomin.co.kr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