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태풍 콩레이, 제주 700㎜ 물폭탄 예고

기사승인 2018.10.04  09:31:39

공유
default_news_ad1

- 6일 오전 제주 최근접…강한 중형급 태풍 피해 주의

제25호 태풍 콩레이가 북상하며 제주에 많게는 700㎜ 이상의 물폭탄을 뿌릴 것으로 예보되며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태풍 콩레이는 4일 오전 3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남쪽 약 430㎞해상서 북서진 중이다.

중심기압 955h㎩ 강풍반경 430㎞, 최대풍속 40m/s의 강한 중형급 태풍으로 6일 서귀포 남남서쪽 약 260㎞해상까지 진출할 예정이다.

현재의 경로대로라면 6일 오전 8~9시를 기해 제주에 근접한 뒤 오후부터 영향권에서 벗어날 전망이다.

콩레이의 영향으로 제주지역은 4일 오후부터 차차 흐려지며 밤부터 비가 올 예정이다.

6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200~500㎜, 많은 곳은 700㎜ 이상의 물폭탄이 떨어질 예정이다.

더욱이 6일까지 강한 중형급 태풍을 유지할 것으로 예보되며 강풍에 의한 피해마저 우려되고 있다.

이로 인해 주말 예고됐던 제24회 서귀포칠십리축제를 비롯해 제3회 제주음식박람회 등 축제·행사가 대부분 연기됐다.

한편 제주도는 4일 오후 2시30분 상황판단회의를 개최하고 태풍 진로 등에 따른 비상근무 등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허성찬 기자 jejuhsc@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