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제주 채용비리 감사결과 늑장 의혹”

기사승인 2018.06.20  11:28:09

공유
default_news_ad1

- 김태석 도의원, 감사위 감사결과 선거직 후 발표 의도 ‘의심’
감사후 50일내 공표 원칙...김 의원 “원 도정 부당 지시 의혹”

김태석 의원.

제주도감사위원회가 지방선거 직후 ‘지방공공기관 채용비리 특정감사 결과보고서’를 발표하자 김태석 제주도의회 의원이 “선거에 영향을 미치기 위해 원희룡 도정이 압박을 했든지, 감사위원회가 스스로 발표 시점 늦춘것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김태석 의원은 20일 오전 제주도의회 출입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이러한 원도정에 대한 도민의 기대와 희망은 배신과 절망을 넘어 분노로까지 이어지고 있다”고 비판했다.

김 의원은 “채용비리 ‘종합선물세트’로써 2014년 원 도정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부정과 비리가 이어지고 있었던 것”이라며 “원 도정은 채용서류 심사업무를 부적정하게 처리하거나 채용계획인원을 변경해 채용하는 등 지방공공기관 채용비리가 발생하고 있음에도 지도, 감독에 손 높고 있었던 것”이라고 비판했다.

특히 김 의원은 감사위원회가 감사결과를 “일부러 늦게 발표했다”고도 주장했다. 실제 문재인 대통령 지시로 공공기관 채용비리 근절을 위한 감사를 벌여 그 결과를 12월 31일까지 행정안전부에 보고하기로 돼 있었다.

또한 제주특별법 및 자치감사규정을 보면 감사종류 후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50일 이내에 감사결과보고서를 작성해 보고하도록 하고 있다. 그런데 감사결과가 선거 바로 직후에 발표됐다는 점을 김 의원은 문제 삼았다.

김 의원은 “재선을 앞두고 있는 원 도정의 불법부당한 지시가 있었거나, 혹은 원 지사의 재선을 위해 감사위원회 스스로 알아서 발표 시점을 늦춘건 아닌가’라는 합리적 의심을 도민들은 제기하고 있다”고 의심했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행복추구 애비 2018-06-21 05:05:03

    왜 나라당 아해들은 종왜역도 벌거지들 로서 반드시 능지처참 하고 구족을 멸해야

    나라가 살고 백성이 산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신고 | 삭제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