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불법 숙박업 아파트 등 “무더기 덜미”

기사승인 2018.06.19  10:15:06

공유
default_news_ad1

- 제주도 자치경찰단, 타운하우스 등 활용 불법 영업 15건 적발

제주에서 타운하우스와 아파트 등을 활용해 불법으로 숙박업을 해오던 이들이 무더기로 적발됐다.

제주에서 투자목적으로 구입한 타운하우스와 아파트를 활용해 불법으로 숙박영업을 해온 이들이 무더기로 적발됐다.

제주도 자치경찰단(단장 나승권)은 여름 성수기를 앞두고 점검을 벌여 투자목적으로 구입한 타운하우스와 아파트에서 숙박영업신고를 하지않고 숙박공유사이트인 ‘에어비앤비’ 등을 통해 모객한 관광객을 대상으로 불법숙박영업을 한 총 15건을 적발했다.

이번에 적발된 곳은 주거목적이 아닌 부동산 투기목적인 일명 ‘세컨하우스’ 등으로 주택을 구입한 후 숙박업으로 신고하지 아니하고 영업하는 행위와 타운하우스 단지 내 다수의 건물을 매입 또는 임대해 영업하는 기업형 숙박영업행위 등을 해온 혐의다.

이에 따라 자치경찰단은 미신고 숙박업 행위에 대해선 ‘공중위생관리법’위반으로 입건 조치하고, 주인미거주 민박업행위는 ‘농어촌정비법’위반으로 행정기관에 통보했다.

특히, S하우스 대표 P씨는 서귀포시 본인 소유 타운하우스 6채와 지인 소유 아파트 2채, 타운하우스 2채를 관리하면서 주방시설 등 편의시설을 갖추고 1박당 20만원에서 40만원 상당의 숙박 요금을 받고 불법으로 영업한 것으로 드러났다.

또다른 K하우스인 서귀포시 소재 한 타운하우스 내 5세대에선 주택 소유자 명의로 농어촌민박신고를 한 후 민박업 신고 이후에는 거주여부를 일일이 확인하지 못하고 있는 점을 악용해 실제로는 소유자가 거주하지도 않으면서 1박당 20만원 상당의 숙박료를 받고 운영하다가 적발됐다.

자치경찰단 관계자는 “앞으로도 숙박시설 이용자들의 안전과 제주관광 이미지 쇄신을 위해 지속적으로 관계기관과 협조해 불법 숙박영업이 근절될 수 있도록 지도·단속을 강화해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기봉 기자 daeun4680@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불법단속 2018-06-19 18:23:38

    애월쪽에도 타운하우스는 거의 불법 영업 한다고 생각이 되네요. 산책하다 지나가면 매일 렌트카가 여러대 주차되어 있네요. 거주자이면 매일 다른 렌트카를 사용하진 않겠죠.신고 | 삭제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 댓글많은기사 / 최신댓글

    disPuteArticle_1_m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